전지현

#다이어트 파괴자 #한 사람의 입맛까지 기억하는 세심함 #보이지 않아도 일관된 성실

그녀는 세품아 식구들의 삼시세끼를 하루도 빠짐없이 챙겨주는 우리들의
셰프입니다. 매일 아침 세품아 식구들 중 가장 먼저 일어나 모두의 식사를 챙기는 
가장 부지런한 사람입니다. 모든 식구들의 육체적 건강 뿐 아니라 마음의 건강까지 놓치지 않는 따뜻한 마음과 늘 한결같은 성실함이 그녀를 표현하는 대명사입니다. 


그녀는 세품아의 어머니와 같은 존재입니다. 그녀는 한 사람 한사람을 생각하며 
음식을 만듭니다. 또한 모두의 입맛까지 기억하고 그것을 배려해 음식을 만듭니다. ‘누가 이 음식을 먹으면 좋아 하겠지’, ‘누가 이 음식을 먹으면 힘을 얻겠지’를 늘 생각하면서 음식 하나하나를 만듭니다. 그녀는 그 음식을 통해서 회복되고 힐링되는
식구들의 모습을 보는 것을 최고의 기쁨으로 여깁니다. 세품아에서 생활하다가 
집으로 돌아가는 친구들에게 가장 생각나는 사람을 꼽으라 하면 모두가 세프님을 
이야기합니다. 아이들 뿐 아니라 선생님 모두가 그녀의 음식을 좋아하며,
그녀를 사랑합니다.

 

그녀는 다이어트파괴자입니다. 세품아의 아이들과 모든 선생님은 다이어트를 포기할 수 밖에 없습니다.세품아에서 체중조절을 위해서는 운동 뿐 아니라 식단조절은 필수입니다. 그러나 그녀의 음식은 거부할 수가 없습니다. 자꾸만 손이 가고 자꾸만 먹게 되는 마력을 지니고 있습니다. 오늘도 그녀의 음식으로 인해서 우리는 다이어트에 실패하고 맙니다. 


그녀는 신실한 믿음의 소유자입니다. 그녀는 아이들을 끝까지 믿어주고 그들이 
새로운 삶을 살아가기 위해 날마다 기도하는 셰프 입니다.

전지현

#다이어트 파괴자 #한 사람의 입맛까지 기억하는 세심함 
#보이지 않아도 일관된 성실

그녀는 세품아 식구들의 삼시세끼를 하루도 빠짐없이
챙겨주는 우리들의 셰프입니다. 매일 아침 세품아 식구
들 중 가장 먼저 일어나 모두의 식사를 챙기는 가장 부지
런한 사람입니다. 모든 식구들의 육체적 건강 뿐 아니라 
마음의 건강까지 놓치지 않는 따뜻한 마음과 늘 한결
같은 성실함이 그녀를 표현하는 대명사입니다. 


그녀는 세품아의 어머니와 같은 존재입니다. 그녀는 한 
사람 한사람을 생각하며 음식을 만듭니다. 또한 모두의 
입맛까지 기억하고 그것을 배려해 음식을 만듭니다. 
‘누가 이 음식을 먹으면 좋아 하겠지’, ‘누가 이 음식을 
먹으면 힘을 얻겠지’를 늘 생각하면서 음식 하나하나를 
만듭니다. 그녀는 그 음식을 통해서 회복되고 힐링되는 
식구들의 모습을 보는 것을 최고의 기쁨으로 여깁니다. 
세품아에서 생활하다가 집으로 돌아가는 친구들에게 
가장 생각나는 사람을 꼽으라 하면 모두가 세프님을 
이야기합니다. 아이들 뿐 아니라 선생님 모두가 그녀의 
음식을 좋아하며, 그녀를 사랑합니다.

 

그녀는 다이어트파괴자입니다. 세품아의 아이들과 
모든 선생님은 다이어트를 포기할 수 밖에 없습니다. 
세품아에서 체중조절을 위해서는 운동 뿐 아니라 식단
조절은 필수입니다. 그러나 그녀의 음식은 거부할 수가 
없습니다. 자꾸만 손이 가고 자꾸만 먹게 되는 마력을 
지니고 있습니다. 오늘도 그녀의 음식으로 인해서 우리
는 다이어트에 실패하고 맙니다. 


그녀는 신실한 믿음의 소유자입니다. 그녀는 아이들을 
끝까지 믿어주고 그들이 새로운 삶을 살아가기 위해 
마다 기도하는 셰프 입니다.